클래식과 트랜드를 이어주는 브랜드 “채뉴욕”
클래식과 트랜드를 이어주는 브랜드 “채뉴욕”
  • 윤경석
  • 승인 2019.11.2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에서 차세대 패션의 중심에 떠오르는 “CHAEnewyork” 브랜드의 유채윤 디자이너는 2008년도 한국에서 중학과정을 마치고 미국 유학과정을 거처 미국 뉴욕소재 파슨스패션스쿨을 졸업 후 유명브랜드의 디자인경력과 실무경험을 쌓고 패션여성복 브랜드 “CHAEnewyork”를 뉴욕에서 런칭을 하면서 일찌감치 한국인으로 세계적인 패션계의 스타덤에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되었다.
 
FW19 런웨이 컬렉션 룩북 (사진=채뉴욕홈페이지)
FW19 런웨이 컬렉션 룩북 (사진=채뉴욕홈페이지)
 
CHAEnewyork 의 패션이 선보이면서 뉴욕패션워크 관계자의 초청으로 어퍼이스트의 유명 박물관에서 “CHAEnewyork” 브랜드 쇼케이스와 FW 17 컬렉션, Feminisculine = Feminine + Masculine, 여성의 파워 라는 컨셉을 가지고 첫 컬렉션을 선보였고 2018년 뉴욕 럭셔리  브랜드에 디자인 파트너쉽 및 아우터웨어 디렉터 제의를 받아 콜라보네이션을 진행하여 뉴욕패션위크에서 새로운 컬렉션을 선 보였다. 2017년부터 현재까지 매 시즌 새로운 런웨이 컬렉션을 쇼케이스하며 전혀 동양스타일과 차별화된 볼드한컨셉과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뉴욕을 비롯하여 미국 전역의 프레스와 셀럽에게 사랑 받고 있다. 그 외 벤쿠버와 파리 패션위크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쳐오는 등의 글로벌한 활동을 보였다.
현재 한국과 뉴욕을 비롯하여 세계를 오가며 CHAEnewyork의 컬렉션과 여러 디자이너와 콜라보레이션을 하며 세계를 무대로 선보이고 있으며 최근에는 캘러리아 백화점의 제안으로 국내에서 한 달간 미국에서 호평받는 CHAEnewyork의 런웨이 컬렉션과 RTW(레디투웨어) 라인을 선보이는 일정도 바쁘게 돌아갔다.
여성들의 최대관심인 패션에 도움이 되는 의상 연구를 목표로 과거의 유행패션과 트랜드를 결합함으로써 제한적이지 않으며 클래식 디자인의 “CHAEnewyork” 은 하이앤드 여성복 브랜드이다.
즉, 클래식하지만 진부하지 않은 아이덴티티를 가지고 있는 브랜드이다.
 
채뉴욕의 디자이너이자 대표 유채윤의 프로필 사진 (사진=채뉴욕 제공)
채뉴욕의 디자이너이자 대표 유채윤의 프로필 사진 (사진=채뉴욕 제공)
 
유채윤 대표, 그녀의 패션디자인이 서서히 주목을 받은 것은 2017 년에 CHAEnewyork 이 밀라노에서 골든 어워드 수상을 하며 명예top10디자이너에 선정되면서이다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A'design Award & competition 라는 세계가 주목하는 대회에서 Golden award (금상)수상, 2019년도 A'design Award & competition 에서 2년째 수상이 패션디자이너로서 인정을 받는 계기가 되어 패션디자이너로서 패션 분야 골든어워드 수상이 국내에서도 소개된 바 있다.
 
그녀의 일정은 항상 바쁜 스케쥴로 꽉차있다
2017년도 상반기에는 뉴욕에서 첫 컬렉션 런칭과 더불어 이태리 A’Design award & competition에서 금상 수상을하며, 이태리, 밀라노 MOOD – Museum of outstanding design 에서 FW17 컬렉션 전시 초청을 받아 전시를 하였고, 중국, 션젼에서 션젼디자인위크에 FW17 컬렉션 수상작 전시, 2017년 하반기로 접어 들어 벤쿠버패션위크 스폰 초청으로 SS18 컬렉션 런웨이 쇼케이스, 뉴욕패션위크 콜라보 컬렉션 런웨이 쇼케이스, 뉴욕, 맨하탄 소호에 CHAEnewyork 오피셜 쇼룸 오픈과 동시에 뉴욕에서 판매 시작
이태리, 밀란에서 CHAEnewyork 대표이자 디자이너 유채윤이 IDA 8년간의 top 10 디자이너로 명예에 선정되는 바쁜 한 해를 보냈다. 
 
미국 셀럽들의 관심으로 대대적인 패션 무대에 오르다!
2018년 CHAEnewyork과 유채윤 대표는 미국 전역으로 셀럽들에게 사랑받기 시작하며, Maroon5(마룬파이브), Cardi-b(카디비), Saweetie(써위티), LilMama(릴마마) 등 굵직한 아티스트들의 앨범 자켓과 뮤직비디오 단독 협찬/콜라보레이션과 유명패션잡지(ELLE, vogue) 커버에 실리는 패션디자이너의 스타덤에 오르기 시작했다.
미국의 패션계에서 조명을 시작으로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한복판 전광판에 컬렉션이 디스플레이 되는데 함께 작업한 Saweetie 가 새 앨범을 발매 때 패션이 미국 전역에 대대적으로 소개되면서 그녀의 활동무대가 높아져 있었다. 
 
미국 전역 이커멀스 마켓 런칭이 이때부터 시작이 되었다.
CHAEnewyork이 매년 쇼를 통해서 선보이는 런웨이 컬렉션 외에 소비자들에게 한층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조금 더 그녀의 디자인 세계를 풀어낸 CHAEnewyork 첫 Ready-to-wear (레디투웨어) 라인을 선보인 행사는 차별화된 CHAEnewyork의 진가를 확인 할 수 있다.
미국에 오프라인 마켓들에서 자리를 잡아나가며 한국에 오피셜 온라인 이커멀스 마켓 런칭 (공식 온라인 스토어), 미국의 셀럽들과 활발한 활동을 통해서 한국의 많은 셀럽들과 매체에서 관심을 갖기 시작했고 한국의 니즈로 인하여 한국에 2018년 11월 레디투웨어로 런칭을 시작했다.
화려한 채뉴욕의 런웨이 컬렉션을 한국 아이돌(2NE1, 레드벨벳, 트와이스, EXID, 걸스데이 등)이 착용하는 것을 시작으로 한국 셀럽 (유인나, 이하늬, 모델 장윤정 등) 들의 패션으로 사랑받기 시작했다.
2018년 11월 한국, 온라인 편집샵 Wconcept 단독입점이 되면서 아시아, 특히 중국에서 관심을 가지며 역직구 사이트 FDU에 단독입점을 하게되면서 세계인이 주목을 받는 디자이너로 샛별같이 떠오르게 된다.
 
미국 슈퍼볼 광고에 CHAEnewyork 컬렉션 등장!
미국 최대의 경기 슈퍼볼에서 힙합계의 선두자 CARDI B(카디비)와 콜랍하여 PEPSI 콜라 광고 단독촬영 진행으로 카디비가 하프타임 쇼를 진행하면서 팹시콜라 동영상이 전 미국TV와 미디어에 지속적으로 광고되고 있는 사랑받는 대중의 브랜드로 성장이 된다.(가수이름 : Cardi B 카디비)
 
 
 
한국에 소개된 의상이 연예계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다!
한국에서 TWICE, BLACK PINK등 메이저 아이돌 가수들의 뮤직비디오 및 앨범 촬영 때 의상이 제공이 되었고 국내의 다수 드라마 촬영 및 셀럽들의 인스타그램에 노출이 되면서 서서히 밀려오는 환호의 박수가 들리기 시작을 한다.
한국 컨셉스토어 SU;PY 입점과 홍콩 유명 컨셉스토어 입점 준비는 패션에 민감한 아시아에서 자리매김을 하고 있다.
모든 유통에서 판매되기 보단 특별하고 재미있는 컨셉을 가지고 있는 스토어들을 많이 찾아서 입점시키고 있다. 특히, 한국에 SU;PY컨셉스토어로 힙한 젊은 감성들이 많은 성수동과 다양한 외국인들이 찾아오는 인사동에 오피셜하게 입점하여있다.
 
Saweetie 타임스퀘어 전광판(사진=채뉴욕 제공)
Saweetie 타임스퀘어 전광판(사진=채뉴욕 제공)
 
미국과 각국별 예정된 패션브랜드!
미국 LA에서 방영될 제2의 프로젝트 런웨이 참가자로 캐스팅이 오게 되어 촬영 준비하던 중 한국에서 브랜드 채뉴욕의 성장에 집중하기 위해 촬영스케쥴을 접고 한국의 활동을 시작한 것이다.
한국 활동이 바빠지면서 판매처들을 늘려나가며 Ready to Wear 컬렉션 온라인판매 진행 중
공식 홈페이지와 W컨셉, FDU를 이어 무신사, LF몰 등 온라인 판매처 오픈 진행 중
한국 오프라인 마켓과 백화점등을 통하여 오더메이드 유니크한 상품 판매 예정, 
백화점들에서 다양한 팝업을 진행 예정, 단독으로 팝업스토어를 오픈하여 고객이 더욱 편안하게 방문하여 채뉴욕의 제품들을 볼 수 있는 장소 제공을 위하여 준비 중
2020년 서울패션위크를 통하여 채뉴욕 런웨이 컬렉션을 쇼케이스 예정이며 애프터 파티도 준비하고 있다니 기대해 볼만 하다.
해외 활동으로는 매 시즌 쇼케이스한 뉴욕패션위크를 2020년 2월달 쇼케이스, 파리 패션위크 2020년 2월 쇼케이스하며 미국 동부를 이어 서부에서도 오프라인 마켓을 오픈할 예정이며, 스팩트럼을 넓혀 파리의 쇼룸과 런던의 wolf & badger 직영본점 입점 예정이다.

한국 정부 주최로 뉴욕 소호에 위치한 쇼룸에서 한국 대형 디자이너들과 함께 전시 예정
뉴욕 사회에서 잘 알려진 한인예술인연합(KANA)의 기획팀장을 맡았던 유채윤은 지금까지 패션스쿨을 다니며 뉴욕에서 발판을 삼아 성장하고 싶은 후배들 양성 및 조언을 하고 있다.
뉴욕에 위치한 Vfile, 10꼬르소 꼬모 등 유니크한 편집샵 입점 준비를 하고 있으며 파리의 컨셉스토어 및 편집샵에 입점 미팅을 준비하고 있다.
 
중국 내에서도 브랜드 홍보 시작예정!
유채윤 디자이너는 9월에 국내의 유명백화점 갤러리아 초청으로 갤러리아 명품관 west 3층에서 팝업스토어를 한 달간 진행하며 많은 한국인 소비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갤러리아 팝업스토어을 하며 2019년 Ready to Wear 컬렉션 신상품들 선보였고, 10월 초 공식홈페이지와 온라인 채널/ 오프라인 채널을 통해서 찾아볼 수 있다. 갤러리아 팝업스토어에서는 한국최초로 런웨이 컬렉션을 소비자가 만나보며 직접 입어보고 오더메이드 할 수 있었다.
 
CHAEnewyork채뉴욕을 좀 더 알아보자! 채뉴욕 라인 소개! 
CHAEnewyork은 현재 2가지 라인으로 나누어져 있다.
첫번째, RUNWAY COLLECTION (런웨이 컬렉션)
가격대는 20~400만 원 이상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매년 뉴욕과 파리 패션위크에서 모델들이 캣워킹을 하며 전세계에 쇼케이스하는 런웨이 제품들이다. 채뉴욕의 런웨이 제품들에 주 사용되는 원단들은 유럽에 본사를 두고있는 직수입된 최고급 원단을 채용한 최고급의 원단으로 디자인한다. 예복 혹은 값비싼 남성복 맞춤 정장을 하러 갔을 때 볼 수 있는 남성복에 사용되는 원단으로 말이다. 또한, 자체로 개발되는 원단을 사용하기도 하며, 유명 패션 브랜드에서 사용되는 동일한 원단을 직수입하여 제작한다고 한다. 단순히 옷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채뉴욕의 디렉터 유채윤이 영감받으며 창작해내는 디자인들이니 과연 오브젝트라고 보아도 과언이 아니다. 대부분의 런웨이 제품들은 뉴욕 쇼룸에 위치해있으며, 국내에서도 오더메이드 형식으로 제작이 가능하다고 한다.
 
뉴욕패션위크 런웨이 현장 (사진=채뉴욕)
뉴욕패션위크 런웨이 현장 (사진=채뉴욕)
 
두번째, Ready to Wear Collection (레디투웨어 컬렉션)
런웨이 컬렉션을 베이스로 접근하기 쉬운 라인이다.
가격대는 15~200만원대로 타 디자이너 브랜드와 비교하여 월등히 고급소재 채용과 명품생산라인으로 디자인된다. 유채윤 대표가 추구하는 경영 마인드는 “마진최소, 최고 퀄리티, 소비자에게 최상의 기쁨을 선사하겠다” 에 걸맞게 사용되는 모든 원단과 자재는 까다로운 유채윤 대표를 손을 거쳐 소비자에게 전달된다고 한다. 
런웨이 컬렉션과 레디투웨어 컬렉션 모두 채뉴욕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 구매가 가능하다.
추후 세컨드 라인을 통하여 보다 캐쥬얼 하며 시크 클래식한 디자인들로 국내외 소비자들에게 가깝게 다가가려는 다각적인 홍보계획을 하고 있다. 웹사이트 : www.chaenewyork.co.kr
그녀는 이러한 활동을 기점으로 국내무대에 등단의 신호탄으로 청담에 쇼룸을 준비중으로 국내의 활약을 예고하면서 꾸준한 활동으로 셀럽들 사이에 브랜드가 잘 알려지고 사랑받고 있는 것을 확인하였다.
 
미국에서 채뉴욕의 매니아 층이 생기면서 국내에서도 빠른 속도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뉴욕과 한국을 오가며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그녀는 최근 한국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며 뉴욕을 이어 한국에서도 쇼룸 오픈을 준비하고 있다.
한국에서 가파른 속도로 연예인들을 대상으로 알려지면서 사랑을 받다보니 쇼룸 방문 문의가 쇄도하면서 찾는 이들에게 편안하고 안락한 복합 디자인 공간을 제공을 하고 싶다고 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진미파라곤) 313
  • 대표전화 : 02-780-0990
  • 팩스 : 02-783-25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가영
  • 법인명 : 종합시사뉴스매거진
  • 제호 : 시사뉴스매거진
  • 등록번호 : 강남, 라00488
  • 등록일 : 2010-11-19
  • 발행일 : 2011-03-02
  • 발행인 : 최우림
  • 편집인 : 최우림
  • 시사뉴스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시사뉴스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isanewszine@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