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09:01 (월)
LG전자, 지구의 날 맞아...‘일회용품 제로 챌린지’
LG전자, 지구의 날 맞아...‘일회용품 제로 챌린지’
  • 함승창 기자
  • 승인 2024.04.21 0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주완 CEO에서 류재철 H&A사업본부장, 박형세 HE사업본부장 지목
- 조주완 CEO, “미래 세대에 더 나은 환경, LG전자의 ESG 경영활동 강화‘

LG전자 조주완 CEO가 다가오는 지구의 날을 맞아 환경보호 실천을 위한 범국민 친환경 릴레이 캠페인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동참했다. 조주환 CEO19LG전자 SNS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참여를 직접 인증했다.고 밝혔다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는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을 늘리자는 취지의 캠페인이다. 지난해 2월 환경부의 주관 아래 시작됐다. 양손에 일회용품을 의미하는 숫자 1제로를 의미하는 숫자 0을 손동작으로 만들어 사진이나 영상을 촬영하고, 다음 참여 주자를 지목해 SNS에 게재하는 릴레이 방식이다.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한 조주완 CEO(왼쪽)와 조주완 CEO를 지목한 LG화학 신학철 CEO(오른쪽).2024.4.19.LG전자 제공.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한 조주완 CEO(왼쪽)와 조주완 CEO를 지목한 LG화학 신학철 CEO(오른쪽).2024.4.19.LG전자 제공.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를 통해 지자체, 공공기관, 인플루언서 등에게 지목하면서 현재까지 총 500명 이상이 함께한 범국민적인 릴레이 캠페인으로 확산됐다. 조주완 CEO 역시 LG화학 신학철 CEO의 지목을 받아 챌린지에 동참했다. 한편, CEO일회용품 제로 챌린지다음 주자로 LG전자 류재철 H&A사업본부장과 박형세 HE사업본부장을 지목했다.

챌린지에 함께한 조주완 CEO미래를 살아갈 세대에 더 나은 환경을 물려주겠다는 의지를 담아 기쁜 마음으로 이번 캠페인에 참여했다라며 앞으로도 LG전자의 ESG 경영활동을 강화하며 고객에게 지속가능한 삶의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LG전자는 지난 2022년부터 LG트윈타워 임직원 대상 나부터 챌린지를 일환으로 사무실 내 종이컵 사용을 최소화하고, 텀블러 세척기를 들여 놓았다. 이를 통해 기존 월간 종이컵 사용량에서 약 15만 개를 줄여, 종이컵 1개당 약 6.86g씩 연간 약 12톤의 이산화탄소 절감 효과를 내었다.고 설명했다.

LG전자가 선정한 6대 ESG 전략과제.2024.4.19.LG전자 제공.
LG전자가 선정한 6대 ESG 전략과제.2024.4.19.LG전자 제공.

LG전자는 모두를 위한 더 나은 삶(Better Life for All)’을 목표로 전방위적인 ESG 경영활동도 펼치고 있다. 특히 지구를 위한 영역인 ‘3C’(Carbon Neutrality 탄소중립, Circularity 자원순환, Clean Technology 친환경 기술)와 사람을 위한 영역인 ‘3D’(Decent Workplace 안전한 사업장, Diversity & Inclusion다양성과 포용성, Design for All 제품과 서비스 접근성)ESG 6대 전략과제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LG전자는 탄소중립 2030’을 목표로 온실가스 감축, 재생에너지 확대, 물 사용량 감축, 자원순환 생태계 구축 등 활동을 해왔다. 이를 인정받아 ESG 경영 상위 10% 기업을 의미하는 DJSI 월드(DJSI World) 지수에 12년 연속 편입됐다. 작은 실천에서 그린경영까지 같이의 가치를 지향하는 LG전자는 더불어 살아가는 미래를 향해 나간다고 강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1125)
  • 대표전화 : 02-780-0990
  • 팩스 : 02-783-25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운정
  • 법인명 : 데일리뉴스
  • 제호 : 종합시사매거진
  •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0618
  • 등록일 : 2010-11-19
  • 발행일 : 2011-03-02
  • 발행인 : 최지우
  • 편집인 : 정하연
  • 종합시사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종합시사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isanewszine@naver.com
ND소프트